달력

2

« 2020/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2006. 10. 10. 23:42

Poincare conjecture 다음은 Navier-Stokes equation? Math2006. 10. 10. 23:42

egloos 시절부터 내 블로그의 제목이 Pomp On Math & Puzzle이긴 하지만 진짜 수학 얘기는 그렇게 많이 쓰지 않은 것 같다. 진짜 수학 블로그라면 Mark Chu-Carroll이 운영하는 Good Math, Bad Math가 유명할 것 같은데, 연휴 전날인 10월 4일에 이 블로그에 놀라운 뉴스가 올라왔다. 바로 100만 달러의 상금이 걸려 있는 Clay Millennium Problem 가운데 하나인 Navier-Stokes equation이 풀린 것 같다는 것.


왼쪽은 Claude Navier, 오른쪽은 George Gabriel Stokes.

추석 내내 딸아이랑 놀아주느라 완전 녹초가 돼서 자세한 소식을 알아볼 생각은 전혀 못하고 있었다. 그러다 오늘 연구실 사람들과 얘기하다가 그제서야 이 뉴스가 생각났다. 다들 깜짝 놀란 것은 당연한 일. 자세한 내용은 Good Math, Bad Math기사를 보라며 그 블로그를 열었는데, 10월 9일자 최신 기사의 제목이 이렇다. --- Navier Stokes: False Alarm -_-;

내용을 읽어보니 10월 4일 기사에서 문제를 풀었다고 했던 Lehigh 대학의 Penelope Smith 교수가 심각한 오류로 논문을 철회했다고 한다. 그러면 그렇지 싶기도 하지만, 약간 안타깝기도 하다. Smith 교수가 Andrew Wiles처럼 오류를 수정하여 역사적인 난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 그녀가 성공한다면 2000년을 전후한 최근의 십 여년은 수학의 역사에서 정말로 놀라운 시대로 기록될 것 같다.

'Ma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홀수 완전수  (1) 2006.10.24
야구 천재  (6) 2006.10.23
천재 소년 송**?  (14) 2006.10.18
Poincare conjecture 다음은 Navier-Stokes equation?  (1) 2006.10.10
Trisectopathy  (6) 2006.09.28
Palindrome of continued fractions  (0) 2006.09.28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차노 2006.10.14 1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YU에 있는 한택이 형 전공도 이건데
    자기 지도교수한테 물어보니 그 사람 특이한 사람이라고 했다고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