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

« 2021/2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  
  •  
  •  
  •  
  •  
2008. 9. 1. 20:22

수학적 재능 Ordinary Life2008. 9. 1. 20:22

8월에 있었던 마산 경남대 학회 때의 일이다.

점심을 먹으며 이런저런 얘기를 하다가 강ㅅㅇ 박사님의 두 딸이 화제에 올랐는데, 막내가 제법 수학에 재능이 있는 것 같다.

강 박사님 얘기를 들어보니, 어느 날 덧셈에 재미를 붙인 막내가 엄마에게 덧셈 문제를 내달라고 졸랐다고 한다. 그때 나이는 다섯 살 정도. 합이 10을 넘지 않도록 문제를 아무리 만들어 봐야 몇 개 되지도 않는데 자꾸 내달라고 해서 곤란해 하고 있을 때, "엄마, 내가 문제 낼게요"라며 큰애가 이렇게 말했다고 한다.

"8 더하기 7은 얼마야?"

조그만 손가락 여덟 개를 꼽은 채 한참을 무언가 세어보던 강 박사님 막내가 "15"라고 정확히 답을 했단다. 답이 10을 넘는 문제를 양손만으로 구할 수 있다니 엄마를 닮아 수학적 재능을 타고 난 것 같다.

실은 우리 딸도 덧셈을 재미있어 해서 비슷한 문제를 내 본 적이 있다.

"2 더하기 5는 얼마야?"라고 물으면 손가락을 열심히 꼽아가며 "7"을 답하던 우리 딸에게 "7 더하기 5는 얼마야?"라고 물었다. 손가락 일곱 개를 꼽고 잠깐 손을 쳐다보던 우리 딸은 이렇게 말했다.

"아빠, 손 빌려 주세요."

'Ordinary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렉서스 몬다고 비스토 무시하나효?  (1) 2008.09.08
0층은 존재할까?  (5) 2008.09.02
수학적 재능  (4) 2008.09.01
진시황이 먹어야 했던 과일  (4) 2008.08.30
수두  (1) 2008.05.20
Cruel April  (4) 2008.05.10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hitehol 2008.09.01 22: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님에게서는 경영자의 재능이 엿보입니다.

  2. Favicon of http://www.cnel.ufl.edu/~memming/ BlogIcon 메밍 2008.09.02 0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LOL. 너무 재미있어요.

  3. 斯文亂賊 2008.09.03 12: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이자율부터 협상을 하시고...^^ =3=3=3

  4. 2008.09.05 2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