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8

« 2021/8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2009. 1. 16. 17:25

퍼즐 협회 Math2009. 1. 16. 17:25

며칠 전, 아주대 방승진 선생님과 수학사랑의 송교식 선생님을 뵈었다.

퍼즐을 좋아하고 관심있어 하는 사람들끼리 모여서 교류할 수 있는 단체 같은 게 있어야 되지 않겠냐며 방승진 선생님께서 제안하신 자리였다. 나야 그저 취미 차원이었지만 두 분은 퍼즐을 실제 교육 현장에 적용하는 분들이어서, 관심과 열정이 대단하셨다.

방승진 선생님께서는 퍼즐 협회 같은 것도 만들고, 책자도 내고, 수학 마술 같은 걸 가르치는 프로그램도 만들고, 퍼즐 대회 같은 것도 치르자는 원대한 계획을 제시하셨고, 송교식 선생님께서는 각종 도구 퍼즐에 대한 이야기를 해 주셨다. 송교식 선생님이 수집하고 제작한 퍼즐에 대해서는 송교식의 퍼즐이야기에 소개되어 있다.

대중적인 수학잡지에 대한 글에서 월간 수학세계에 대해 쓴 적이 있는데, 방승진 선생님께서는 전권을 소장하고 계시다고 한다. 아마 (성지사 빼고) 유일한 분이 아닐까 싶다.

그날, 작년에 개관한 수학 문화원에 대한 이야기도 들을 수 있었다. 예전에 각종 수학 교구를 전시하고 만져 볼 수 있는 수학체험전이 있었는데, 한시적인 행사라 좀 아쉽다는 생각이 들었다. 수학 문화원은 이 교구들을 모아 만든 박물관이다.

학생들이 수학을 즐길 수 있는 귀한 장소인데, 도심에서 떨어진, 다소 외진 곳이라 좀 아쉬웠다. 송교식 선생님 얘기를 들어보니, 수학사랑이 돈을 잘 벌었으면 도심 가까이에 자리잡았을 텐데, 다들 돈벌이와는 거리가 먼 사람들이라 없는 살림에 어쩔 수 없는 일이었다.

혹시 수학 문화원에 가 보고 싶은 분은 여기를 참조.

'Ma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생님들, 이런 문제는 내지 마세요 2  (14) 2009.01.19
선생님들, 이런 문제는 내지 마세요 1  (27) 2009.01.16
퍼즐 협회  (2) 2009.01.16
중딩용 난문  (8) 2008.12.20
미디어 다음 오늘의 인물  (3) 2008.12.19
1995의 비밀  (2) 2008.12.17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hitehol 2009.01.17 1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는 길에 보이는 '금식기도원'이 참 인상적입니다. (한국에서) 수학의 길을 걸으려는 자는 밥 굶을 것을 각오해야 한다는 암시 아닐까요? 미국에서는 수학자가 평균 소득 1위라는 조사 결과도 나오더니만……

    저런 게 있다니 조만간 한 번 찾아가봐야겠습니다.

  2. Favicon of http://legendre.tistory.com BlogIcon 세레 2009.01.18 22: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취재파일4321에 오늘 수학문화원이 나오던데요. ㅎㅎ
    꼭 가보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