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3

« 2020/3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2012. 2. 10. 00:06

Munkres는 어떻게 읽어야 할까? Math2012. 2. 10. 00:06

아마도 Fraleigh의 대수학 책만큼 많이 쓰이는 교재의 저자이면서 Fraleigh만큼 읽기 난감한 이름이 Munkres가 아닐까?

뭔가 철자가 이상하다 보니, 글자 그대로 "문크레스"로 읽는 사람도 있고, 정체불명인 "뭉크"로 읽는 사람도 있었다. 이 이름을 읽기가 쉽지 않은 것은 외국 사람들도 마찬가지인지, 웹사이트를 뒤져 보면, "Munkres는 정말 다양한 방법으로 읽힌다. 아마 Munkres 자신도 자기 이름을 어떻게 읽는지 모를 거다"라는 글도 볼 수 있다.

자, 그렇다면 Topology의 저자인 James R. Mukres 선생의 이름은 어떻게 읽어야 할까?

정답은 "멍커스". 영국식 철자인 centre를 "센터"로 읽는 걸 생각하면 되겠다. 

'Ma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Num game  (12) 2012.02.28
초현실수와 Num 게임  (11) 2012.02.25
Munkres는 어떻게 읽어야 할까?  (7) 2012.02.10
교과서 머리말  (2) 2012.02.05
Fraleigh는 어떻게 읽어야 할까?  (12) 2011.12.03
제1회 수학 문화 축전  (2) 2011.11.11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hitehol 2012.02.10 0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까지 계속 '멍크레스'인 줄 알았습니다. 위상수학을 다시 공부할 가능성은 매우 낮지만 집에 있는 빨간 위상수학 책을 볼 때마다 '멍커스'를 떠올려야겠습니다.

    <영재들의 수학퍼즐> 구판 보유자가 개정판을 사면 뭔가 혜택 없습니까?

  2. 斯文亂賊 2012.02.10 1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중학교 때 본 영어사전에는 모음+자음+le(또는 re)로 끝나는 단어는 그 모음에 강세가 있을 때 그 모음의 글자이름대로 읽는다고 써 있더군요. 예로 나온 것이 table, centre, metre, acre였습니다.^^ =3=3=3

  3. Favicon of https://premint.tistory.com BlogIcon 달빛의 노래 2012.02.13 1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멍크레스로 계속 알고 있었는데, 지금이라도 오류를 알아서 다행입니다.

  4. tilll 2012.02.23 20: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그렇군요! 짱이십니다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