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

« 2020/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눈의 여왕] 4회 태웅이가 쓴 리포트는 어디로? - 何寶榮

지난 번 글에도 썼지만, 4부에서 보라의 리포트에 태웅이가 끼적거렸던 증명과 보라가 리포트를 돌려받아 펼쳐보았을 때 나온 증명이 다르다. 현빈의 단정한 글씨와는 달리 삐뚤빼뚤한 글씨부터 확연하게 차이가 나고, 줄간격이며 글자들의 위치까지 한눈에 봐도 서로 다르다는 걸 알 수 있다.

이것말고도 이 장면에는 오류가 몇 군데 더 있는데, "경영수학"이라면서 리포트 제목에는 "경제수학"이라고 쓰는 것도 이상하고, 수학관련 리포트인데 "서론"으로 시작하는 장면도 어색하다.

어쨌거나 태웅이가 증명을 쓰는 장면이 꽤 길게 나오는데, 그 리포트를 그대로 갖다 쓰면 될 것을, 왜 두 리포트가 다른지 모르겠다. 아마도 리포트를 돌려받고 확인하는 장면을 먼저 찍었던 게 아닌가 싶은데, 갑자기 그럴 듯한 이유가 떠올랐다.

문제는 바로 그 조교! 증명을 끝내고 흐뭇하게 쳐다보는 태웅이에게서 리포트를 뺏어간 바로 그 조교가 현빈의 글씨가 적혀 있는 리포트를 들고 날아버린 거닷!

아래 짤방은 도서관에서 학회지(제목을 보면 아니지만... -_-)에 빠져 있는 태웅이와 그 모습을 지켜보고 있는 보라. 4부 대본을 읽을 때부터 뭔가 찌르르하는 느낌이 오는 장면이었는데, 실제 드라마에서도 아주 멋진 장면이었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고, 아무 동작도 없으면서도 감동을 주는 장면이었다.

'Other interes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화문의 방향  (5) 2006.12.05
[눈의 여왕] 천교수  (10) 2006.11.29
[눈의 여왕] 태웅이가 쓴 증명은 어디로?  (5) 2006.11.23
[눈의 여왕] 아니, 이 사람들이!  (2) 2006.11.23
[눈의 여왕] 현빈 글씨  (6) 2006.11.19
[눈의 여왕] 표절 사건  (6) 2006.11.16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aji 2006.11.23 1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조교가..들고 날랐다는 생각...ㅋㅋ..나도 했는데..

  2. Favicon of http://powing.egloos.com BlogIcon 하보영 2006.11.23 1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 조교가... 두 분 모두 대단하십니다.^^;;
    그럼 저 책은 어떤 책일까요? for...scientists...engineers라는 글자를 얼핏 봤는데..^^;; 옆은 죄다 석사 논문 같아요. 두께를 보니..

  3. 2006.11.23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마적 2007.01.07 17: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웅이가 학회지를 보면서 중간에 살짝 한번 웃어 주면 더 좋왔을것 같은데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