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

« 2020/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2010. 11. 25. 21:52

2011 수능과 그레고리력 Math2010. 11. 25. 21:52

지난 11월 18일 치러졌던 대학 수학능력 시험은 예년에 비해 다소 어려웠다는 평이다.

특히 언어 영역의 비문학 읽기에서 나온 "그레고리력"은 그리 어려운 내용이 아닌데도, 평소 접해 보지 못한 내용이어서인지 많은 학생들에게 어려웠던 것 같다. (홀수형 32~36번 문제)

사실, "달력은 어떻게 만들어졌을까?", "양력과 음력은 왜 다를까?" 같은 생각을 한 번이라도 해 보고 관련 내용을 찾아보았다면 전혀 어려운 내용이 아니었을 것이다. 평소에 이런 생각을 하지 못했다 해도, 국사 시간에 배우는 각종 "역법"에 대해 조사해 보기만 해도 좀 낫지 않았을까?

우리나라 학생들의 공부가 호기심 해결이 아니라 지식 외우기에 가깝다는 서글픈 현실에서, 그레고리력이 초난문이 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 아닐까 싶기도 하다.

아무튼, 그래서 이런 글을 자주 읽어야 한다는 말씀.

'Ma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학 달력  (16) 2011.03.04
인간의 두뇌는 확률 문제를 풀기에 적합하지 않다  (17) 2011.02.25
2011 수능과 그레고리력  (7) 2010.11.25
Benoit Mandelbrot 사망  (7) 2010.10.17
ICM 2010 첫째 날  (9) 2010.09.18
ICM 2010 도착 다음 날  (4) 2010.08.21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ong 2010.11.26 0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들이 죽이는구나. ^^
    근데 이쯤되면 소위 '족집게' 뭐 이런거 아니냐?

  2. 현하 2010.11.26 16: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댓글에서 뿜었습니다;
    ~~ 뭐 그래도 꽤 재밌는 일이네요~

  3. Favicon of https://www.valken.net BlogIcon 이쁜왕자 2010.11.30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쪽집게 과외로 전향하셔도 되겠네요.

  4. in6640 2010.12.02 0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2004년도에 스펀지에서 본 내용이라서,
    옳거니! 이거 알아.. 자신감을 가지고 접근했읍죠.

    하지만, 문제는~~ 그리 쉽지 않았어요.

  5. Favicon of https://pomp.tistory.com BlogIcon puzzlist 2010.12.03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navercast에서 교양과학 수준에서 온갖 내용을 다 다루기 때문에 하나쯤 걸리는 것도 이상한 일은 아니죠. 그러니 "쪽집게"는 navercast에 붙여주는 게 마땅하....겠으나 http://navercast.naver.com/contents.nhn?contents_id=3704&path=|186|206|268|&leafId=322 에서 서강대 수시 논술 문제를 적중한 걸 보면....

  6. Favicon of http://blog.naver.com/nibnah0901 BlogIcon 페르마 2010.12.30 14: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분은 미래에서 오셨나요
    전 이제 고1이라 3년뒤 복습해야할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