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5

« 2021/5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navercast'에 해당되는 글 3

  1. 2012.10.16 2012년 노벨 경제학상
  2. 2011.08.02 소수 공식 (14)
  3. 2010.11.25 2011 수능과 그레고리력 (7)
2012. 10. 16. 00:25

2012년 노벨 경제학상 Math2012. 10. 16. 00:25

수능 언어영역 지문을 적중하고 서강대 수리논술 문제까지 적중하더니, 이제 노벨 경제학상까지 적중.


아무래도 자리 깔아야겠다.


2012년 노벨 경제학상 업적인 Gale-Shapley algorithm 설명. (네이버캐스트)


이 글에서는 전통 결혼 알고리즘(Traditional Marriage Algorithm)이란 제목으로 소개하였다.


'Ma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 같은 사람이 수학에 무슨 공헌을 할 수 있을까요?  (16) 2013.01.26
2013년 수학 달력  (14) 2013.01.03
2012년 노벨 경제학상  (0) 2012.10.16
Dirichlet의 처남  (5) 2012.09.20
엉뚱한 각도  (41) 2012.09.04
비운의 수학 영재  (3) 2012.07.21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 8. 2. 21:23

소수 공식 Math2011. 8. 2. 21:23

소수 공식 - 공식이 만능은 아냐 (navercast)

어제 게시된 네이버캐스트의 수학산책 주제는 소수를 만드는 공식.

보통 사람들에게는 아마도 "수학=공식"으로 인식되어서인지 "소수를 만드는 공식만 있으면 리만 가설도 해결할 수 있고, 어떤 암호도 다 풀 수 있다"는 식의 주장을 가끔 볼 수 있다.

당연히 말도 안 되는 생각이어서, 이번 글에서는 아예 n을 대입하면 n번째 소수가 나오는 공식에 대해 소개하였다. 그냥 소수를 만들어내는 공식이라고 해도 놀랄 판에, 정확히 n번째 소수를 만드는 공식이라고 하면  꽤 흥미로운 주제가 될 것 같았다. (zariski 님도 같은 내용을 소개한 적이 있다. 주소는 http://zariski.egloos.com/2541383 )

실은 처음에 네이버에 보냈던 원고는 더 길었는데, 수식이 너무 많다고 두 번째 공식에 대한 이야기는 잘렸다. 블로그에서는 그 두 번째 공식을 간단히 소개할까 한다.

네이버캐스트에 올린 (첫 번째) 공식은 소수 판정법을 억지로 하나의 공식으로 만든 형태인 반면, 아래에 소개할 공식은 소수 전체를 모아 하나의 수를 만든 다음, 적절하게 정보를 추출하는 방식이다.

먼저, 소수 2, 3, 5, 7, 11, 13, 17, 19, 23, 29, ...을 이용하여 다음과 같은 수 a를 만든다.

a = 0.02030005000000070000000000000011000...

이 수는 n번째 소수 \(p_n\)에 \(10^{-2^n}\)을 곱해서 모두 더한 것이다. 일반적으로 n번째 소수는 \(2^n\)보다 작기 때문에, \(10^{-2^n}\)을 곱하면 a의 소수점 아래에 소수들이 겹치지 않게 나열할 수 있다.

이제 n번째 소수를 만들어내려면, \(10^{2^n}a\)를 계산한 다음 앞뒤 불필요한 부분을 날려버리면 된다. 그래서
\[ f(n) = \lfloor 10^{2^n}a \rfloor - 10^{2^{n-1}}\lfloor 10^{2^{n-1}}a \rfloor \]
로 정의하면, f(n)이 n번째 소수가 된다.

정말로 n번째 소수를 만들어내는 공식이기는 한데, 참 황당하기 짝이 없다. 이 방법으로 n번째 소수를 만들어내려면 일단 n번째 소수가 무엇인지를 알아야 하니까, 보통 생각하는 "공식"과는 전혀 다르다.

공식이라는 것은 어떤 알고리듬에 따른 최종 결과를 정리한 것에 불과하기 때문에, 결국 중요한 것은 공식이 아니라 알고리듬 쪽이라 할 수 있다. 그러니 소수를 만드는 (좋은) 공식이 없다는 말은 사실 소수를 만드는 (좋은) 알고리듬이 없다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그럼에도 수학을 잘 모르는 사람들은 알고리듬이 아니라 공식만을 찾아 헤매곤 한다. 공식만 발견하면 모든 난제가 해결될 것처럼 생각하면서.

PS. (8/3 19:30) 그러니까 소수를 만드는 공식만 찾으면 필즈 메달을 받을 수 있다는 이상한 소리를 아직도 믿고 있는 사람들은 인류 역사에 길이 남을 위대한 초초초초초천재 double d 님처럼 이런 종류의 공식이 무의미하다는 걸 깨달아야 한다는 게 결론.
 

'Ma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코끼리를 냉장고에 넣는 수학 전공별 방법  (13) 2011.09.21
수학대중화 강연  (0) 2011.09.01
소수 공식  (14) 2011.08.02
Jackson Pollock  (5) 2011.07.28
Jordan 곡선 정리  (4) 2011.06.03
48/2(9+3)에 대한 논쟁을 보며  (16) 2011.04.11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d 2011.08.04 22: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블디 이사람 디씨수갤의 그 고딩인가?

  2. dd 2011.08.04 2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수님 더블디 이 고딩좀 데려가시라능 수제자로 키우면 대성할듯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BlogIcon double d 2011.08.05 14: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내 예상대로ㅋㅋ교수님, 저를 초초초초초특급 천재라고 받아주시는건 님이 처음입니다;

  4. ㅇㅅㅎ 2011.08.06 12: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고리즘말고 수학적 특징을 찾아야 필즈메달을 주죠.

  5. ^^ 2011.08.06 14: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학갤에서 왔어요. double d님이 맞는말 한거같은데..

  6. pp 2011.08.07 0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수님이 더블디님을 "초초초초초천재" 라고 부르시는 이유가 무엇인지 이해를 할수가 없습니다.솔직히 좀 경박스럽네요.

  7. 2011.08.07 0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pomp.tistory.com BlogIcon puzzlist 2011.08.07 0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1. 아닌 것 같습니다.
      2. 그러게요. 그런데 무시해도 시끄럽게 할 것 같아서...
      3. 천재는 그래야한다고 생각하고 있는지도...

  8. Favicon of https://www.valken.net BlogIcon 이쁜왕자 2011.08.18 1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ttp://gall.dcinside.com/list.php?id=mathematics&no=95922
    초초초초초천재 double d 님 못지 않은 또 다른 천재의 등장입니다..

  9. ㅁㄴㅇㄿㄷ 2013.11.17 19: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칙어 버그가 있습니다.

  10. 2014.02.11 06: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0. 11. 25. 21:52

2011 수능과 그레고리력 Math2010. 11. 25. 21:52

지난 11월 18일 치러졌던 대학 수학능력 시험은 예년에 비해 다소 어려웠다는 평이다.

특히 언어 영역의 비문학 읽기에서 나온 "그레고리력"은 그리 어려운 내용이 아닌데도, 평소 접해 보지 못한 내용이어서인지 많은 학생들에게 어려웠던 것 같다. (홀수형 32~36번 문제)

사실, "달력은 어떻게 만들어졌을까?", "양력과 음력은 왜 다를까?" 같은 생각을 한 번이라도 해 보고 관련 내용을 찾아보았다면 전혀 어려운 내용이 아니었을 것이다. 평소에 이런 생각을 하지 못했다 해도, 국사 시간에 배우는 각종 "역법"에 대해 조사해 보기만 해도 좀 낫지 않았을까?

우리나라 학생들의 공부가 호기심 해결이 아니라 지식 외우기에 가깝다는 서글픈 현실에서, 그레고리력이 초난문이 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 아닐까 싶기도 하다.

아무튼, 그래서 이런 글을 자주 읽어야 한다는 말씀.

'Ma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학 달력  (16) 2011.03.04
인간의 두뇌는 확률 문제를 풀기에 적합하지 않다  (17) 2011.02.25
2011 수능과 그레고리력  (7) 2010.11.25
Benoit Mandelbrot 사망  (7) 2010.10.17
ICM 2010 첫째 날  (9) 2010.09.18
ICM 2010 도착 다음 날  (4) 2010.08.21
Posted by puzzl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ong 2010.11.26 0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들이 죽이는구나. ^^
    근데 이쯤되면 소위 '족집게' 뭐 이런거 아니냐?

  2. 현하 2010.11.26 16: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댓글에서 뿜었습니다;
    ~~ 뭐 그래도 꽤 재밌는 일이네요~

  3. Favicon of https://www.valken.net BlogIcon 이쁜왕자 2010.11.30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쪽집게 과외로 전향하셔도 되겠네요.

  4. in6640 2010.12.02 0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2004년도에 스펀지에서 본 내용이라서,
    옳거니! 이거 알아.. 자신감을 가지고 접근했읍죠.

    하지만, 문제는~~ 그리 쉽지 않았어요.

  5. Favicon of https://pomp.tistory.com BlogIcon puzzlist 2010.12.03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navercast에서 교양과학 수준에서 온갖 내용을 다 다루기 때문에 하나쯤 걸리는 것도 이상한 일은 아니죠. 그러니 "쪽집게"는 navercast에 붙여주는 게 마땅하....겠으나 http://navercast.naver.com/contents.nhn?contents_id=3704&path=|186|206|268|&leafId=322 에서 서강대 수시 논술 문제를 적중한 걸 보면....

  6. Favicon of http://blog.naver.com/nibnah0901 BlogIcon 페르마 2010.12.30 14: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분은 미래에서 오셨나요
    전 이제 고1이라 3년뒤 복습해야할듯